- 우리야 큰 다행이지요.
윤복순 네 무쪼록 평화의 제전이 되길 기원합니다
축복처럼 하얀눈 펑펑 왔으면 좋겠습니다
평창 만이라도
2018-02-08